카페인

2022. 3. 4. 17:30BLAH BLAH

728x90

하루 세 번 마시는 커피, 새벽에 일어나서 출근하기 전에 마시는 따뜻한 아메리카노. 열심히 노동을 하는 중간에 마시는 믹스. 퇴근 후 지친 몸과 마음을 회복시켜주는 달콤하고 시원한 아이스 헤이질럿 라떼. 가끔은 바닐라, 돌체, 카페 라떼... 일부러 그러는 것은 아니지만 마치 나만의 루틴처럼 반복된다. 하루 세 번의 카페인의 힘으로 그나마 버티고 있는지도 모르겠다. 하루 세 번, 밥을 먹지 않아도 커피는 마시는 요즘.

728x90

'BLAH BLAH'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재발  (0) 2022.03.22
  (2) 2022.03.19
카페인  (0) 2022.03.04
휴게소  (0) 2022.02.21
20분  (0) 2022.02.15
휴일  (0) 2022.0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