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이 지나간 뒤

2021. 1. 1. 11:11BLAH BLAH

 

항공편이 지연, 결항이다. 태풍 ‘나크리(Nakri)’의 영향으로 베트남 중부 지역이 난리다. 태풍의 영향으로 날씨도 계속 흐리고 비가 내렸다. 무사히 공항에 도착, 비를 뚫고 숙소에 도착했다. 점점 강해지는 빗줄기에 식사도 그냥 근처에서 해결했다. 비행의 피곤함, 그간의 피로가 쌓여서였는지 그냥 잠이 들었다. 그리고 눈을 뜬 이른 아침. 검은 먹구름 사이로 해가 보일 듯 말 듯. 얼마 후 언제 그랬냐는 듯, 태풍은 지나가고 해가 떴다. 태풍이 지나간 뒤라 그런지 하늘은 쾌청, 어제 입었던 긴팔을 집어던지고 아침부터 반팔에 선블럭을 바르고 바다로 나갈 준비다.

 

 

– 베트남 나짱에서

2019년 11월 13일

'BLAH BLAH'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거트  (0) 2021.01.02
야자수 나무 아래  (0) 2021.01.01
태풍이 지나간 뒤  (0) 2021.01.01
토요일 오후  (0) 2021.01.01
선고즈다운  (0) 2020.12.30
사파리 노예  (1) 2020.12.30